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터키 뉴스와 정보
터키 뉴스와 정보
작성자 한인회        
작성일 2019-11-13 (수) 05:05
추천: 0  조회: 142       
IP: 78.xxx.128
터키 에르도안 "유럽이 반대해도 IS 포로 돌려보낼 것"
"즉시 EU 가입 협상 중단할 수 있어…터키에 대한 EU 태도 바꿔야"
"트럼프와 정상회담에서 휴전 합의 완전한 이행 촉구할 것"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AP=연합뉴스]

(이스탄불=연합뉴스) 김승욱 특파원 = 수니파 극단주의 테러 단체 '이슬람국가'(IS) 포로의 강제송환을 시작한 터키의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대통령이 일부 유럽 국가들의 반대에도 포로 송환을 계속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12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을 위해 미국행 비행기에 오르기에 앞서 기자회견을 하고 "유럽으로 향하는 문을 열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전에도 이런 말을 한 적이 있는데 아마 유럽국가들은 이 경고를 과소평가했을 것"이라며 "문은 열릴 것이고 IS 포로들은 출신국으로 송환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유럽국가들이 이들을 받아들이지 않으려고 해도 상관없이 모두 돌려보낼 것"이라고 강조했다.

전날 터키는 미국·덴마크·독일 국적의 IS 포로 각 1명씩을 추방했으며, 프랑스와 독일, 아일랜드 등 다른 유럽국가 출신 포로들의 송환 절차도 진행 중이라고 공개했다.

그러나 영국·네덜란드 등 일부 유럽 국가들은 자국 출신 IS 포로들을 되돌려 받지 않으려고 이들의 국적을 박탈해 터키와 갈등을 빚고 있다.

시리아의 IS 포로 수용소
시리아의 IS 포로 수용소

에르도안 대통령은 키프로스공화국(이하 키프로스) 연안 가스 시추와 관련한 유럽연합(EU)의 제재에 대해 "이 문제와 관련해 터키를 위협할 생각도 하지 말라"고 경고했다.

그러면서 "EU는 수많은 IS 포로를 관리하고 400만명에 달하는 난민을 보호하는 터키에 대한 태도를 바꿔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는 "EU는 '제재를 가하겠다'고 말하지만, 그들은 이미 1959년부터 터키를 제재하고 있다"며 "그들은 끊임없이 터키를 방해하고 약속을 지키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이어 "터키는 당장이라도 EU 가입 협상을 중단할 수 있다"며 "터키는 유럽이 아는 것과는 다른 국가"라고 덧붙였다.

터키의 EU 가입 협상은 2005년 시작됐지만 유럽 국가와의 갈등으로 별다른 진전을 보지 못했다.

전날 EU 외무장관들은 터키의 키프로스 연안 천연가스 시추에 따른 제재 계획을 채택했다.

EU는 터키의 시추 활동과 관련한 개인과 단체를 상대로 EU 여행 금지, 자산 동결 등 제재를 가할 수 있으며 EU의 개인과 단체가 제재 대상에 자금을 지원하는 것도 금지하기로 했다.

동(東) 지중해의 섬나라인 키프로스는 1960년 영국에서 독립했으며 이후 친(親) 그리스 장교들이 1974년 쿠데타를 일으키자 터키군이 섬 북부를 점령해 키프로스와 북키프로스로 분단됐다.

키프로스 연안에 투입된 터키의 시추선
키프로스 연안에 투입된 터키의 시추선[신화=연합뉴스]

국제법적으로는 그리스계 주민이 대다수인 키프로스만 정식국가로 인정받지만, 터키는 친(親) 터키계 정부가 들어선 북키프로스를 인정하고 보호국 역할을 하고 있다.

키프로스가 연안 대륙붕 개발에 착수하자 터키는 북키프로스도 대륙붕 자원에 동등한 권리가 있다며 시추선을 투입해 EU와 그리스·키프로스의 반발을 불러일으켰다.

트럼프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에 대해서는 시리아 휴전 합의의 완전한 이행을 촉구할 것이라고 밝혔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불행하게도 테러 조직들이 완전히 철수했다고 말하는 것은 불가능하다"며 "미국도, 러시아도 정해진 시간 안에 테러리스트들을 완전히 제거하지는 못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우리가 시리아 군사작전을 중단하려면 미국이 휴전 합의의 이행을 위해 더 많은 것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터키는 지난달 9일 시리아 북동부를 장악한 쿠르드족의 민병대(YPG)가 자국 내 쿠르드 분리주의 테러 조직인 '쿠르드노동자당'(PKK)의 시리아 분파라고 주장하며 국경을 넘어 군사작전을 개시했다.

터키는 지난달 22일 미국·러시아의 중재로 터키-시리아 국경에서 30㎞ 밖으로 YPG가 철수하는 조건으로 군사작전을 중단했다.

그러나 시리아 북동부 곳곳에서 터키군과 일부 쿠르드 세력 간 산발적인 교전이 여전히 이어지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935 키프로스, 해상천연가스 채굴 터키에 비난 한인회 01-20 105
2934 경기 후퇴 터키, 기준금리 0.75%p 인하 한인회 01-18 196
2933 터키 뉴스통신사 직원 이집트서 체포…터키, 이집트 대사 초치 한인회 01-16 142
2932 터키, 2016년 쿠데타 연루 혐의 군인 110여 명 체포 한인회 01-16 106
2931 터키, 위키피디아 접속 차단조치 3년여 만에 해제 한인회 01-16 104
2930 푸틴-에르도안, 러-터키 연결 '터키 스트림' 가스관 공식 개통 한인회 01-09 137
2929 터키, 암호화폐 시장 규제 가이드라인 마련한다 한인회 01-09 80
2928 터키 지난해 방산 수출 27억 달러(3.16 조원), 역대 최대 한인회 01-07 103
2927 이집트 의원들 "터키제품 사지 말자"…리비아 파병 승인에 반발.. 한인회 01-07 162
2926 리비아 파병한 터키…영향력 확대·에너지 자원 확보 포석 한인회 01-07 80
2925 터키 헌재 "위키피디아 차단은 표현의 자유 침해" 한인회 01-02 221
2924 터키 에르도안 "반대하든 말든, 이스탄불 운하 건설할 것" 한인회 01-02 352
2923 터키 AI 전문가 수, 한국의 2.6배 한인회 01-02 135
2922 터키, 전국서 대테러 작전…IS 용의자 114명 한인회 01-02 90
2921 아랍연맹 "리비아 내전에 외국 개입 거부"…터키 겨냥 한인회 01-02 59
2920 中, '위구르 탄압 항의' 터키 시위에 "나쁜 세력의 선동" 한인회 01-02 79
2919 터키, 내년 최저임금 15% 인상…물가상승률 12% 전망 한인회 12-29 309
2918 터키, '60년 숙원' 국민차 시제품 공개…2022년 양산 돌입 한인회 12-29 195
2917 에르도안 "시리아 난민 8만명 터키로 행진…러시아와 대책 논의.. 한인회 12-25 240
2916 터키 에르도안 "필요할 경우 리비아 군사 지원 강화할 것" 한인회 12-25 106
2915 美 제재 뒤 터키에 이란 회사 설립 두드러져 한인회 12-25 114
2914 리비아 군벌, 터키 선원 억류…터키-정부 군사협정 보복인 듯 한인회 12-25 61
2913 터키, 알바그다디 최측근 등 IS 조직원 19명 체포 한인회 12-19 140
2912 美, 터키 발주 F-35 회수 예산 책정…터키, 대응조치 예고 한인회 12-19 143
2911 물에 잠겼다 다른 곳으로 옮겨지는 터키 모스크 한인회 12-19 198
2910 터키, 북키프로스에 무인기 배치 한인회 12-19 76
2909 터키, 민선시장 4명 체포'2016년 쿠데타' 연루 혐의 한인회 12-19 93
2908 터키 동부서 마약 운반 트럭 적발…마리화나 330㎏ 압수 한인회 12-19 74
2907 터키의 아프리카 투자 확대 가시적 성과…수출 579% 증가 한인회 12-13 129
2906 美상원 외교위, 터키 제재 법안 통과…"터키 행동 바꿀 때" 한인회 12-13 149
2905 터키 “美 제재땐, 공군기지 이용금지 검토”…‘러시아판 사.. 한인회 12-13 112
2904 터키중앙은행, 기준금리 12%로 2%p 인하 한인회 12-13 114
2903 터키 에르도안 "내년 2월 이스탄불로 영·프·독 정상 초청" 한인회 12-06 469
2902 '러시아 우회' 터키·유럽 연결하는 가스관 개통 한인회 12-02 148
2901 터키 에르도안 "5∼6년 내 자체 전투기 개발할 것" 한인회 11-28 156
12345678910,,,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