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터키 뉴스와 정보
터키 뉴스와 정보
작성자 한인회        
작성일 2019-05-11 (토) 03:43
추천: 0  조회: 178       
IP: 88.xxx.8
터키 리라화 잇단 방어 조치에 반등…'약발' 유지엔 의문
유동성 제한·달러 처분 등 잇단 조처에 1.6% 상승 반전
전문가 "효과 유지되려면 정공법 대응해야…재선거도 악재"
이스탄불의 한 환전상이 200리라 지폐를 세는 모습
이스탄불의 한 환전상이 200리라 지폐를 세는 모습[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이스탄불=연합뉴스) 하채림 특파원 = 터키 중앙은행이 기습적으로 '수축적' 조처를 단행하는 등 리라화 방어에 나선 후 통화가치 추락에 일단 제동이 걸렸다.

10일(현지시간) 오후 6시 현재 터키리라화는 1미달러 당 6.09리라 선에서 거래됐다.

전날보다 1.6%가량 가치가 상승한 수준이다.

전날 터키 중앙은행은 시중에 유통성을 공급하는 주요 수단인 '1주 리포(repo)' 자금 제공을 잠정 중단했다.

시중 은행은 이에 따라 더 비싼 금리로 자금을 조달해야 하므로 이 조처는 사실상 금리 인상에 해당하는 효과를 발휘한다. 리라 가치도 오르게 된다.

이와 함께 9일 밤부터 이날 오전까지 지라아트방크를 비롯한 국영 은행이 10억달러(약 1조2천억원)에 이르는 달러를 처분했다고 로이터통신이 익명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이러한 잇단 조처에 리라화 가치는 이날만 1.5% 넘게 오르며 강세를 보였다.

이에 앞서 리라화는 지난달 18일부터 내리막을 걸었다.

특히 터키 최고선거위원회(YSK)가 이스탄불 시장 재선거를 결정한 후로는 외환시장의 불안이 고조됐다.

앙카라에서 정부가 운영하는 농산물 할인 판매대에 늘어선 줄
앙카라에서 정부가 운영하는 농산물 할인 판매대에 늘어선 줄[신화=연합뉴스]

전문가들은 터키 중앙은행이 정공법인 금리 인상이 아니라 임시처방을 반복하고, 정권이 선거 불복과 같은 정치적 불안정을 자초한다면 리라 하락세를 막기 힘들 것이라 전망했다.

올해 3월 선거 직전 터키 중앙은행은 역외 시장에 리라 유동성 공급을 완전히 차단하는 '비상' 조처로 리라 추락을 막았지만 '약발'은 약 2주간 유지되는 데 그쳤다.

중앙은행이 9일 비슷한 조처를 기습적으로 단행한 후 오후 한때 리라화 가치는 0.8% 가량 상승했지만 결국 상승분을 모두 반납하고 0.2% 가까이 하락했다.

당국이 수축적 조처에 그치지 않고 국영 은행을 통해 대규모로 달러를 처분한 사실이 추가로 알려지자 리라화는 강세로 반전했다.

에르도안 "금리가 고물가의 원인"
에르도안 "금리가 고물가의 원인"[AP=연합뉴스 자료사진]

블룸버그통신의 칼럼니스트 마커스 애시워스는 "터키 중앙은행이 리라에 실질적인 힘을 실으려면 기준금리를 올리고 인플레이션을 차단하려는 강력한 의지를 보여야 한다"고 주문했다.

애시워스는 "적어도 현재로선 그렇게 하지 않을 것 같다"고 전망했다.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대통령은 평소 '금리가 만악(萬惡)의 아버지'라거나 '금리가 인플레의 원인'이라는 소신을 펼치며, 금리인상에 극도로 부정적인 태도를 보였다.

지난달 터키 통화정책위원회는 정례회의 후 발표문에서 '금리인상 의지' 표현을 없앴다가 리라가 불안한 움직임을 보이자 중앙은행 총재가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구두개입'으로 수습하는 해프닝이 벌어졌다.

아울러 에르도안 대통령은 이스탄불 시장 선거 패배 결과에 불복하고 재선거를 관철시킴으로써 정치적 불안을 야기했으며, 시장은 이를 리라에 또다른 악재로 인식한다고 로이터통신이 분석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838 터키, 'IS 가담 후 조직원 모집' 외국인 4명 체포 한인회 09-23 65
2837 터키, 유럽행 시도한 불법 이주민 250여명 체포 한인회 09-23 53
2836 터키 중앙은행, 외화예금 지급준비율 1%포인트 인상 한인회 09-21 112
2835 터키서 천국 묘사한 1500년 전 모자이크 발굴 한인회 09-19 188
2834 터키, 철강 제품 세이프가드 조사 철회 불구, 수입규제 지속 한인회 09-18 81
2833 터키, 사우디 석유시설 공격한 예멘 반군 비판 한인회 09-15 106
2832 “터키, 2016년 쿠데타 시도 연루 군인 223명 체포 명령" 한인회 09-15 74
2831 터키 대통령 "미국산 패트리엇 미사일 구매 논의" 한인회 09-15 80
2830 터키 외무, 네타냐후 서안 합병 공약에 '인종주의자' 비판 한인회 09-13 80
2829 터키 중앙은행, 기준금리 19.75%→16.50% 인하…리라 소폭 강세 한인회 09-13 114
2828 터키 재무 "미국과 교역액 1천억 달러로 확대할 것" 한인회 09-10 103
2827 "미군-터키군, 시리아 북동부 안전지대서 공동순찰 시작" 한인회 09-09 61
2826 터키 법원, 유력 야당 정치인에게 징역 9년 8개월 선고 한인회 09-09 83
2825 미-터키 공군 헬기들, 시리아 북부서 공동 정찰비행 한인회 09-09 29
2824 터키 부통령 "난민 유럽행 허용은 엄포 아닌 현실" 한인회 09-09 64
2823 터키 법원, 유력 야당 정치인에게 징역 9년 8개월 선고 한인회 09-09 29
2822 에르도안 "터키 핵무기 보유 왜 안되나" 한인회 09-09 54
2821 넷플릭스, 터키에서 세금 내기로···"방송면허 없으면 접속 차.. 한인회 09-09 57
2820 에르도안 "터키는 핵무기 갖지 말라고? 받아들일 수 없다" 한인회 09-09 21
2819 중국과 경제관계 확대 꿈꾸는 터키…위구르족에 등 돌릴까 한인회 08-27 169
2818 미국-터키, 쿠르드족 반군 문제 해결 위한 공동 정찰 비행 나서 한인회 08-27 73
2817 터키 리라, 미·중 무역전쟁 우려에 한때 9% 폭락 한인회 08-26 190
2816 터키 산악지역의 '휘파람 언어'가 500년간 살아남은 이유는? 한인회 08-26 130
2815 터키, 올해 들어 분리주의 테러조직원 635명 '무력화' 한인회 08-26 55
2814 터키, 親쿠르드 야당 소속 민선 시장 3명 해임 한인회 08-22 148
2813 터키, 마약 밀반입 적발…헤로인 230㎏ 압수 한인회 08-21 122
2812 시리아 정부군 공세 강화…시리아 반군 병력 증원 한인회 08-18 74
2811 터키, 시리아 안전지대 공동운영센터 다음 주 가동 한인회 08-18 64
2810 희생제 기간 '소 잡다가'…터키서 3만5천명 병원행 한인회 08-18 197
2809 미국과 안전지대 협약 후 터키 무인기, 시리아 비행 한인회 08-15 101
2808 시리아, 美·터키 간 안전지대 합의에 "주권 침해" 반발 한인회 08-12 97
2807 터키, 시리아인 9만2천명에 시민권 부여···전체 670만 가운데 .. 한인회 08-12 150
2806 전운 감도는 시리아 국경…터키, 시리아 접경에 병력 증원 한인회 08-01 251
2805 中위구르 탄압 비판한 터키…“신장에 대표단 보낼 것” 한인회 08-01 133
2804 터키 중앙은행, 인플레이션 예측 하향 조정…추가 금리 인하 가.. 한인회 08-01 155
12345678910,,,82